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한국수목원관리원, 시민정원사 대상 1차 정원 보수교육 실시 17일 교육생 국립세종수목원에 참여정원 5개소 조성 박광윤 (lapopo21@naver.com)
입력 2020-09-17 21:11 수정 2020-09-17 21:11
1. 1회차 교육, 시민정원사 국립세종수목원 참여정원 조성(1).jpg
한국수목원관리원이 17일 국립세종수목원에서 진행한 1차 정원 보수교육에서 참가자들은 5개소의 참여정원을 조성했다.(사진=한국수목원관리원 제공)

 

 

[환경과조경 박광윤 기자] 한국수목원관리원은 17일 첫 정원 보수교육을 실시하면서 38명의 시민정원사와 함께 오는 10월 개원을 앞둔 국립세종수목원 내에 참여정원을 조성했다고 밝혔다.

 

산림청은 2018년부터 정원산업 인프라 구축 및 정원 문화 확산을 위해 식물 전문가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 중에 있으며, 한국수목원관리원에서는 체계적이고 실질적인 식물 전문가 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교육 모니터링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이 사업의 일환으로, 한국수목원관리원은 작년과 올해 전국 지자체에서 시행 중인 식물 전문가 교육프로그램 수료생을 대상으로 지난 9일 최종 교육생을 선발해 보수교육을 총 3회 실시할 예정이다.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진행 1회차 교육에서는 주광춘 가든스쿨 오로라라 대표의 ‘식재디자인 방법론 및 실습정원 조성’과 이주은 팀벌리가든 대표의 ‘식물 유형별 가드닝 관리 교육 과정’이 진행돼, 교육 참가자인 ‘시민정원사’들이 국립세종수목원 전시원 내에 6m×6m 크기의 총 5개 참여정원을 조성했다.

 

이번에 참가한 교육생은 “실습 중심의 보수 교육으로 정원의 설계에서 조성까지 지난 교육동안 부족했던 부분을 채울 수 있었다”며 “특히 국립세종수목원에 내 손으로 정원을 조성한 것에 자부심을 느낀다”고 애착심을 드러냈다.

 

2회차 교육은 이달 22, 23일 진행된다. 이날은 오경아 오가든스 대표의 ‘정원 디자인의 이해 및 정원관리’와 강기호 국립백두대간수목원 부장의 ‘이식·전정·비생물적 피해에 따른 심화 관리 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어 28일에 열리는 3회차 교육에서는 오경아 대표의 ‘정원 디자인의 이해 및 정원 관리’ 교육이 진행된다.


김용하 한국수목원관리원 이사장은 “본 교육과정이 국립세종수목원에 보다 많은 관심과 애정을 가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보수 교육을 통해 교육생들의 실무 능력을 향상시킴으로써 향후 일자리 및 봉사활동 등 지속적인 활동으로 연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www.lak.co.kr/m/news/view.php?id=9784
채용정보
댓글 (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