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크산텐 휴양공원 Kurpark Xanten
  • Planergruppe Oberhausen
  • 환경과조경 2020년 6월

lak386_project-크산텐휴양공원-1.jpg

 

독일의 역사 도시 크산텐Xanten14헥타르 규모의 성곽으로 둘러싸여 있다. 성곽의 본래 목적은 외부로부터의 도시 방어이지만 오늘날 이 일대는 시민들의 여가 공간으로 이용되고 있다. 성곽의 녹지 경관을 보완하고 지역 관광을 활성화하는 휴양공원Kurpark을 마련했다. 이와 함께 다채로운 휴게 공간을 더해 모든 세대가 즐길 만한 만남의 공간을 조성했다.

기존 녹지에 기반을 두고 설계와 시공을 진행했다. 역사적 구조물의 존재감을 부각하면서도 현대적 분위기의 공원을 만들고자 했다. 공원 전역을 연결하는 무장애 동선을 내는 것도 목표였다. 공원은 넉넉한 크기의 잔디밭과 초지, 군식 혹은 단일로 식재된 수목으로 이루어져 있다. 성벽 측면을 일부 개방해 성곽과 공원을 긴밀하게 통합했다. 57번 국도와 동쪽 성벽에는 낮은 높이의 관목 생울타리를 두었다.

다양한 위계의 보행 동선을 계획하며 녹지를 부분적으로 재배치하고 조정했다. 공원 입구와 주 순환 동선을 바로 연결했으며, 차선을 축소해 보행자 중심의 환경을 조성했다. 매스틱mastic 아스팔트로 포장된 무장애 동선은 모든 보행로와 연결되어 누구나 원하는 곳에 쉽게 접근하도록 돕는다. 순환 동선을 따라 여러 개의 벤치도 놓았는데, 휠체어 이용자를 배려해 팔걸이가 한쪽에만 있는 벤치를 설치했다...(중략)

 

환경과조경 386(2020년 6월호수록본 일부 

 

Landscape Architect Planergruppe Oberhausen

Perennial Planting Luz Landschaftsarchitektur

Graduation Tower Architekturburo Heinrich Boll,

Orientation System Nowakteufelknyrim, Dusseldorf

Dragon Sculpture Nicole Peters

Client City Of Xanten

Location Xanten, North Rhine-Westphalia, Germany

Area 14ha

Design 2016~2018

Completion 2019

Photographs Claudia Dreysse

 

플라너그루페 오버하우젠(Planergruppe Oberhausen)1973년 독일 오버하우젠에 설립된 조경설계사무소로, 에센과 하노버에 사무소를 두고 있다. 독일 북서부 공업 지대의 산업 경관이 가진 독특한 아름다움을 보존하는 작업을 선보여 왔다. 대상지의 문맥을 존중하면서 건축적 개입을 시도하고, 조성에 그치지 않고 체계적인 유지 관리 계획을 수립한다. 기후 변화의 잠재적 영향, 생물 다양성의 보존은 조경 설계의 또 다른 주요 과제라 생각하며 지속 가능한 오픈스페이스를 만들기 위해 노력한다.

월간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