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 name
  • name
  • '`"(
  • ƒ'(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 name
  • name
  • '`"(
  • ƒ'(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 '`"(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 '`"(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RHS, 대규모 정원 프로젝트 VR 리허설 몰입형 VR로 RHS 브리지워터 가든 구현 이형주 (jeremy28@naver.com)
입력 2021-02-17 17:27 수정 2021-02-17 17:27
image1.jpg
사진=에픽게임즈 제공)

 


[환경과조경 이형주 기자] 영국왕립원예협회(Royal Horticultural Society, 이하 RHS)가 대규모 정원 프로젝트에 VR을 활용해 시간이나 계절에 상관없이 미래에 완성될 정원을 체험하면서 새로운 정원과 공간을 디자인했다.


1804년 설립된 영국왕립원예협회(RHS)는 세계 최고의 원예 기관으로서, 세계적 권위의 첼시 플라워쇼 등을 주관하고 있다.


RHS는 현재 샐퍼드 중심부에 있는 19세기 고택 워슬리 뉴홀의 부지를 154에이커에 달하는 거대한 규모의 정원으로 바꾸는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다. 올해 개장 예정인 정원은 저명한 조경사인 톰 스튜어트-스미스가 디자인하고 약 3000만 파운드(한화 약 460억 원)의 예산이 투입된 유럽 최대 규모의 정원 프로젝트 중 하나다.


이 정원의 시각화 의뢰를 받은 샐퍼드 대학교의 씽그랩 팀은 오차드 가든, 커뮤니티 가든, 키친 가든을 비롯한 RHS 브리지워터 가든(Bridgewater Garden)의 세 구역을 VR 모델로 제작했다.


RHS 브리지워터 가든 책임자 리차드 그린은 “아직 가든이 완성 전이었으므로, 그 모습을 VR로 미리 경험할 수 있다는 것은 굉장히 소중한 경험이었다”면서 “미래에 완성될 오차드 가든을 가상 세계에서 산책하면서 잔디가 흔들리는 모습을 보고, 새소리를 듣고, 10년 후 자랄 과일나무를 미리 보는 등 가든이 사계절에 따라 변하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씽크랩은 샐퍼드 대학교의 스쿨 오브 사이언스, 엔지니어링 앤 인바이런먼트(SEE) 산하의 연구소로, 산학 협력을 통해 도시 재생과 엔지니어링, 스마트 시티 애플리케이션용 ICT 플랫폼과 같은 다양한 분야의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씽크랩의 VR 프로젝트 관리자인 사이먼 캠피언 박사는 광범위한 대학 및 기업과 제휴를 맺고 상용 VR 프로젝트를 관리하고 있는데, 언리얼 엔진 4가 출시된 뒤로 계속해서 시각화 프로젝트에 언리얼 엔진을 사용해왔다.


캠피언 박사 팀은 2019년에 처음으로 트윈모션을 사용했는데, 복잡한 인터랙션 없이 순수하게 시각화가 필요한 프로젝트를 빠르게 구현할 수 있었다.


특히 유저 인터페이스(UI)가 아주 직관적이고 쉬워 튜토리얼 없이 몇 분이면 씬을 살펴보고, 두어 시간이 지나면 더 복잡한 씬을 설정하고 추가적인 고급 세팅을 조정할 수 있는 등 빠르게 배울 수 있다는 부분에 만족했다는 것이 에픽게임즈의 설명이다.


트윈모션으로 시각화를 제작하는 데 익숙해진 캠피언 팀은 트윈모션을 사용해 RHS의 대규모 조경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RHS 브리지워터 가든의 하이라이트는 영국 최대 가든 중 하나인 11에이커 규모의 웨스턴 월드 가든으로, 축구 경기장 6개의 면적을 차지하며 개별 가든만 11개에 달한다.


씽크랩은 사진측량 기술과 3D 스컬프팅, 표준 3D 모델링 기술을 조합하여 환경 속 건물을 시각화한 다음, 트윈모션으로 식물과 나무를 추가해 VR환경을 완성했다.


나뭇잎이 많은 야외 장면을 세밀하게 제작하려면 여러 에셋을 구매한 후 신중히 배치해야 하는 어려움이 있다. 특히 가상현실 환경에서는 지나치게 많은 에셋을 사용하면 프레임 속도가 줄어들 수 있다. 게다가 에셋에 따라 모델의 LOD 버전을 제작해야 하는 경우도 있는데, 이러한 추가 작업은 씬을 최적화하는 데 시간을 쓰느라 프로젝트가 더 복잡해지고 비용도 늘어나는 문제가 있다. 


에픽게임즈에 따르면 이 프로젝트에서는 트윈모션이 뒷단에서 모두 처리해주어 이러한 문제없이 작업을 완료할 수 있었다. 번거로운 과정을 거치지 않아도 되다 보니 창의력을 살리고 기술 문제를 해결하는 데 시간을 투자할 수 있었다는 설명이다. 


캠피언 박사는 “트윈모션의 씬 배치 속도와 에셋을 간단히 드래그 앤 드롭할 수 있는 시스템 덕분에 크리에이티브 아티스트와 개발자가 콘텐츠를 제작하고 씬을 꾸미고 구성하는데 더 많은 시간을 쏟을 수 있었다”면서 “프로그래머가 기술적으로 단순한 시각화 프로젝트에서 벗어나 더 고급 개발 분야에 집중할 수 있게 해주었다”고 말했다.


RHS는 VR 모델을 통해 시간이나 계절에 상관없이 새로운 정원과 공간 디자인을 구현해볼 수 있었다. VR 모델은 핵심 담당자와 디자인에 대해 논의할 자료로 사용될 뿐만 아니라 가든 마케팅 자료로도 사용될 예정이다.


뒷단에 신경 쓸 시간이 줄어들면서 씽크랩 팀은 다른 문제에 집중할 수 있었는데, RHS 브리지워터 가든 프로젝트에서 절약된 시간은 커스텀 사진측량 에셋을 제작하는 데 사용됐다. 아무런 코딩 없이 일반적인 시각화를 달성할 수 있어 환경 제작에 더 큰 노력을 기울일 수 있었으며, 렌더링 시간도 단축되고 VR기능도 바로 사용할 수 있었다.


캠피언 박사는 트윈모션을 언리얼 엔진과 연동할 때 더 효율적으로 사용하는 방법도 고안해냈다. 언리얼 엔진에서 사용할 모델을 트윈모션으로 가져온 후 모델을 평가하고, 오류를 파악해 모델링 패키지에서 오류를 해결한 다음, 트윈모션에서 새로 고치는 방법을 사용했는데, 그렇게 하면 프로그래머에게 모델을 넘기기 전에 문제를 빠르게 평가하고 파악할 수 있었다.


또한 주간/야간 주기를 시연하는 법과 특정 지역에 조명을 설치하고, 날씨와 계절을 변경하는 기능도 큰 도움이 됐다. 캠피언 박사는 트윈모션 2020에서 나무 성장에 시간 요소를 더한 건 굉장한 아이디어라고 강조하며, 이를 통해 사용자가 시간에 따른 조망의 변화를 직접 볼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캠피언 박사는 “트윈모션은 씬 렌더링과 조명 설정이 간단하므로 2D 렌더링, 360° 렌더링, VR 출력을 아주 빨리 설정할 수 있다”면서 “BIM이나 CAD 데이터로 AEC 분야에서 작업하고 있고, 리얼타임 시각화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에게 트윈모션은 환상적인 툴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image1.jpg

 

image2.jpg

 

image3.jpg

 

image4.jpg

 

image5.jpg

 

image6.jpg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www.lak.co.kr/m/news/view.php?id=10664&ca_id=102020
채용정보
댓글 (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