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 name
  • name
  • '`"(
  • ƒ'(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 name
  • name
  • '`"(
  • ƒ'(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 '`"(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 '`"(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전남도, 지역 정원·수목원 연계 ‘정원 네트워크’ 구축 김영록 전남지사, “민간주도 정원과 체류형 산림관광 활성화 힘쓰겠다” 신유정 (yoojung318@naver.com)
입력 2021-02-25 16:58 수정 2021-02-25 16:58
항공사진 보도.jpg
순천만국가정원 전경 항공사진 (사진=전남도 제공)

 

 

[환경과조경 신유정 기자] 전라남도가 432억 원을 투입해, 산림관광 활성화를 위한 ‘정원 네트워크’ 구축에 나선다.


전남도는 지난 23일 순천만국가정원, 완도 국립난대수목원, 담양 국립한국정원문화원을 핵심축으로 지역 정원수목원과 연계한 ‘전남 정원 네트워크’를 구축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3개 권역간 연계 관광 투어, 체험 프로그램 등 컨텐츠 발굴과 공동 SNS 홍보 강화를 통한 도민들의 정원 생활 향유는 물론 관광객을 유도해 지역 산림관광 활성화를 도모할 계획이다.


도는 정원 네트워크 기반 구축을 위해 올해 신규 정원 조성과 생활 속 정원문화 확산 등에 전국 최대 규모인 15개 사업에 432억 원을 투자한다.


대규모 핵심사업으로 ▲국립완도난대수목원 872억 원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467억 원 ▲국립한국정원문화원 196억 원 조성사업이 추진된다. 3개 사업은 최근 산림청 추진 국책사업으로 지난해 전남이 대상지로 선정됐다.


지역 정원 기반조성사업으로는 ▲제1회 전남 정원 페스티벌 개최 ▲도민 생활밀착형 정원▲ 청정전남 으뜸마을 만들기 연계 공동체정원▲ 지역 거점 지방정원 조성 ▲남악 모두누리 열린숲 ▲공공시설 및 의료기관 내 스마트가든 조성 ▲정원전문가 양성 등이 시행된다.


이와 함께 개인이 만들고 가꿔 온 특색있는 민간 정원수목원도 연계한다는 계획이다. 전남에는 14개의 민간정원과 3개의 사립수목원이 운영되고 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생활 주변에 큰 나무를 심어 도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정원을 지속적으로 확충하겠다”며 “지금까지 관 주도의 산림 휴양시설을 조성했지만 앞으로 민간주도의 정원과 체류형 산림관광 활성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www.lak.co.kr/m/news/view.php?id=10714&ca_id=102020
채용정보
댓글 (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