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 name
  • name
  • '`"(
  • ƒ'(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 name
  • name
  • '`"(
  • ƒ'(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 '`"(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 '`"(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 '`"(
  • -0
  • s3
  • '+'
  • '
  • '||'
  • '
  • '`"(
  • '`"(
  • -0
  • -0
  • s3
  • s3
  • '+'
  • '+'
  • '
  • '
  • '||'
  • '||'
  • '
  • '
  • '`"(
  • -0
  • s3
  • '+'
  • '
  • '||'
  • '
  • '`"(
  • '`"(
  • -0
  • -0
  • s3
  • s3
  • '+'
  • '+'
  • '
  • '
  • '||'
  • '||'
  • '
  • '
  • '`"(
  • -0
  • s3
  • '+'
  • '
  • '||'
  • '
  • '`"(
  • '`"(
  • -0
  • -0
  • s3
  • s3
  • '+'
  • '+'
  • '
  • '
  • '||'
  • '||'
  • '
  • '
[승정원일기] 가드너의 서재 노회은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 팀장 ([email protected])
입력 2021-09-25 17:03 수정 2021-09-25 17:03

노회은 칼럼 이미지 틀 세로.jpg


이길 승()’. 이기다뛰어나다승리 등의 뜻을 나타내는 한자

 

이을 승()’. ‘잇다’, ‘계승하다’, ‘받다’, ‘받들다’ 등의 뜻을 나타내는 한자

 

승정원일기(承政院日記)는 조선과 대한제국의 승정원에서 왕명 출납행정 사무 등을 매일 기록한 위대한 유산입니다만, ‘정원(庭園)일기는 소박하고소심하고게으른 정원사의 미루고 미루던 정원 이야기를 겨우 기록하는 일기입니다.

 

어떤 한자를 쓸지 고민하다 정하지 않기로 마음먹었습니다이기고뛰어나고 싶은 욕심도 많고 정원에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이어나가고 싶은 마음도 큽니다게으른 정원사의 묵은 이야기를 시작합니다텅 빈 공간이 풍성한 정원으로 채워지듯 너그러운 마음으로 쉬이 읽어 주셨으면 합니다.

 

늘 정원에서 뵙겠습니다.



 

생태 분야 출판사를 운영하는 대표님이 “어떤 글이 좋은 글일까요?”라는 질문을 던졌다. 최근에 읽은 책이 생각이 나서 “쉽게 의미를 전달하고 꾸밈이 적으며 잘 읽히는 글이 좋은 글이 아닐까요?” 라고 답했다. 그 출판사 대표님이 말했다. “좋은 생각이 좋은 글이 된다.” 아직도 그 대표님과 나눈 대화는 좋은 글을 읽은 듯 가슴에 남았다. 대화에서 그동안 기획하고 완성했던 책이 떠올랐다.

 

수목원을 찾은 사람들은 한결같이 맘에 드는 정원이 있으면 만드는 방법을 문의한다. 맛있는 요리는 좋은 재료와 레시피가 중요한 것처럼, 좋은 정원을 만들기 위해서는 정확한 식물 선택과 주제에 맞는 준비가 필요하다. 이 같은 생각으로 시작된 책이 ‘테마가 있는 정원식물’이다.


정원에 꽃이 없다는 컴플레인을 접할 때마다 안타까움이 컸다. 지금도 여전히 많은 공공정원의 가드너들이 같은 고초를 겪고 있을 것이다. 하지만 정원 곳곳에는 계절을 가리지 않고 꽃보다 혹은 꽃에 버금가는 매력적인 요소들이 있다. ‘꽃보다 시리즈 도감’의 미션은 정원의 조연을 주연으로 만드는 것이었다.

 

원추리는 사람들에게 맛있는 식재료(나물)로서의 이미지가 강하고, 여름정원에서 피는 꽃의 관상가치는 낮게 인식된다. 하지만 ‘원추리속(Hemerocallis)’ 식물은 입맛뿐만 아니라 눈맛을 사로잡는 훌륭한 여름정원 식물이다.


‘원추리 100’, ‘원추리 200’, ‘원추리 정원’은 국립수목원의 연구용역 과제를 수행하며 발행한 간행물로, 오롯이 원추리로만 책을 엮었다. 계절을 가리지 않고 정원 곳곳에서 매력을 발산하는 식물에 대한 생각을 원추리에 대한 내용을 풀면서 책 속에 담아냈다.


아직도 가슴 깊이 뿌리 내리고 있는 책 중 하나는 오경아 가든디자이너의 ‘소박한 정원’이다. 이 책은 정원 세계에 입문할 때 아주 친절한 선생님이 되어 준다. 좋은 생각이 좋은 글과 책으로 피어났다.


앞으로도 책으로 엮고 싶은 생각의 파편들이 잘게 흩어져 있다. 특히 ‘꽃보다 아름다운 정원사’, ‘꽃보다 아름다운 잎(양치식물, 수련 특별판)’ 등 ‘꽃보다 시리즈’를 꾸준히 기획하고 집필하고 싶다는 생각이 강하다. 더 욕심을 낸다면 좋은 생각으로 글뿐만 아니라 더 다양한 콘텐츠도 만들고 싶다. 좋은 생각이 좋은 정원으로 만들어지길 바라는 마음으로.

 

제목 없음-1.jpg
도서출판 한숲에서 발간한 '테마가 있는 정원식물' 표지 / 도서출판 한숲에서 발간한 '꽃보다 아름다운 잎', '꽃보다 아름다운 줄기' 표지 / 국립수목원 연구간행물 ‘원추리 100’, ‘원추리 200’, ‘원추리 정원’ 표지 / 오경아 가든디자이너가 쓴 ‘소박한 정원’(가든하우스 펴냄) 표지


 

노회은 /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 정원사업실 팀장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www.lak.co.kr/m/news/view.php?id=12101
채용정보
댓글 (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