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 dSuxgTjb
  • 1'"
  • \
  • @@sIrW8
  • JyI=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160'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 dSuxgTjb
경기·강원, 군사 규제 완화·한탄강 주상절리길 조성 협력 ‘접경지역 규제 완화 공동대응 협력회의’ 개최 신유정 ([email protected])
입력 2022-05-18 18:08 수정 2022-05-18 18:09
보보보보보.jpg
경기도·강원도 관계자들이 접경지역 규제 완화 공동대응 협력회의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 (사진=경기도 제공)

 


[환경과조경 신유정 기자] 경기도와 강원도가 ‘접경지 군사 규제 완화’와 ‘한탄강 주상절리길 조성사업 추진’에 공동 협력하기로 했다.


경기도와 강원도는 포천 한탄강세계지질공원센터에서 ‘경기도·강원도 접경지역 규제 완화 공동대응 협력회의’를 갖고, 접경지 군사 규제 완화와 한탄강 주상절리길 조성사업 추진에 힘을 합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이한규 경기도 행정2부지사 ▲최복수 강원도 행정부지사 ▲정덕채 포천시장 권한대행 ▲박종민 연천군수 권한대행 ▲신인철 철원군수 권한대행 ▲경기연구원 ▲강원연구원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접경지 주민의 권리보장과 지역발전을 위해 적극적·선제적인 군사 규제 합리화가 필요하다는 데 공감하며, 이와 관련한 ‘경기·강원 간 협의체’를 구성해 공동 대응에 나서자고 뜻을 모았다.


협의체를 중심으로 ▲정부에 접경지 군사 규제 해제·완화 ▲국방부 군보심의위원회 내 지자체 위원 참여 요구 ▲미활용군용지 현황 공개 등을 함께 건의하자는 의견이 힘을 얻었다.


이밖에도 경기 포천·연천에서 강원 철원을 잇는 총연장 120㎞의 주상절리길 종주길을 완성하는 ‘한탄강 주상절리길 조성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위한 공동협력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특히 경기도와 강원도, 연천, 포천, 철원 5개 지자체가 참여하는 ‘한탄강 세계지질공원 통합관리기구(가칭)’를 구성하자는 의견이 제시됐다.


초광역 협력기구를 중심으로 한탄강 세계지질공원 업무와 관련한 조직, 예산, 관리의 효율화를 도모하고, 주상절리길 조성사업 등 공동 연계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꾀하겠다는 의도다.


이를 바탕으로 한탄강을 활용한 관광자원 개발, 오랜 세월 규제로 고통받은 접경지 주민들을 위한 경제적 자립 기반을 공고히 다지겠다는 구상이다.


이와 관련해 참석자들은 이날 회의에 앞서 직접 한탄강 주상절리길 조성사업 현장을 방문, 추진상황 등을 공동 점검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한규 도 행정2부지사는 이날 “경기와 강원의 발전과 국가안보를 위해 희생해온 접경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 제고를 위해 이제는 규제 완화에 대한 전향적인 접근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한탄강 주상절리길은 접경지 주민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불어넣을 수 있는 관광자원이 될 것”이라며 “지역 특색을 살려 연계성 있게 조성하기 위해 관련 지자체가 공동협력하고 합심해 나가자”고 덧붙였다.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www.lak.co.kr/m/news/view.php?id=13520&ca_id=102030
채용정보
댓글 (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