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대전-한화, 베이스볼 드림파크 조성사업 투자협약 체결 타당성조사 등 거쳐 2022년 설계·시공 진행 예정 이형주 (jeremy28@naver.com)
입력 2019-12-04 16:09 수정 2019-12-04 16:09
1.jpg
베이스볼 드림파크 조감도(CG=대전시 제공)

 

[환경과조경 이형주 기자] 대전시는 4일 한화이글스와 베이스볼 드림파크 조성사업에 대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한화이글스가 대전을 연고로 하는 프로구단으로서 베이스볼 드림파크 조성사업의 건립비용 일부를 투자하겠다는 의사를 대전시에 전달해 온 데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한화이글스는 베이스볼 드림파크 조성사업 건립비용으로 430억 원을 부담하고, 기본설계 완료 후 총사업비 확정 시 25년간 수입·지출에 대한 전문기관의 원가분석을 통해 예상되는 수익금을 건설비용으로 선투자 하게 된다.


대전시는 스포츠산업 진흥법 및 대전광역시 스포츠산업 진흥조례에 따라 25년 이내의 기간을 정해 사용료 면제와 야구장 관리운영권 등을 한화이글스에 제공하게 된다.


베이스볼 드림파크는 대전시 중구 부사동 한밭종합운동장부지에 1393억 원을 투자해 연면적 5만2100㎡, 관람석 2만2000석, 주차장 1863면 규모의 개방형 구장으로 건립할 계획이다.


대전시는 지난 7월 25일 베이스볼 드림파크 기본계획(안)을 확정하고, 8월에 사업의 필요성 및 타당성 등에 대한 심사를 위해 행정안전부(한국지방행정연구원)에 타당성조사를 의뢰한 상태다.


시는 2020년 12월까지 타당성조사, 중앙투자심사 등 행정절차를 마치고, 2022년 4월 착공에 들어가고 2024년 12월 완공할 계획이다. 공사수행방식은 내년 3월 중 결정하고 2020년 기본설계 용역을 진행할 예정인데, 시 관계자에 따르면 설계 진행방식에 대해서는 아직 결정된 내용이 아무것도 없는 상태다. 설계공모로 나올 가능성도 있다.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www.lak.co.kr/m/news/view.php?id=7871
채용정보
댓글 (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