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서울식물원과 함께한 모든 순간’ SNS 콘텐츠 공모전 내달 7일까지 공모전 페이지 통해 접수 박광윤 (lapopo21@naver.com)
입력 2020-10-07 18:52 수정 2020-10-07 18:52

[환경과조경 박광윤 기자] 2018년 10월 이후 개방 만 2년을 맞은 서울식물원이 그동안 식물원과 함께 했던 시민들의 행복한 순간이 담긴 ‘사진’과 식물원을 한 문장으로 함축하는 ‘슬로건’을 공모한다.

 

서울시는 내달 7일까지 ‘서울식물원 SNS 콘텐츠 공모전’을 연다고 밝혔다. 사진과 슬로건 부문으로 나눠 진행되며, 두 부문 동시 응모 가능하다.

 

시는 지난 2년 동안 시민들이 서울식물원에서 기록한 아름다운 추억을 공유하고, 코로나19로 인해 가치를 더욱 주목받고 있는 식물과 식물원의 필요성, 중요성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기회를 갖고자 이번 공모전을 마련했다.

 

작품 접수는 11월 7일까지 한 달 동안 진행되며, 서울식물원 홈페이지를 통한 공모전 페이지(snscontest.botanicpark.co.kr)에 접속해 작품을 응모할 수 있다.

 

사진 부문은 1인 최대 3매, 슬로건 부문은 1인 1개까지 응모할 수 있으며, 여러 번 중복 응모한 경우에는 최초 접수한 작품만 응모작으로 인정한다.

 

사진은 2018년 임시 개방 이후 서울식물원에서 촬영한 사진이라면 모두 응모할 수 있다. 풍경, 인물, 스냅 등 분야에 제한이 없으며 응모자가 저작권을 소유한 작품이어야 한다. 가로 3000픽셀 이상 JPG 형식의 파일만 접수 가능하며, 수상작으로 선정되면 원본을 제출해야 한다.

 

슬로건은 서울식물원의 공공가치와 정체성, 필요성 등을 함축하는 문장으로 식물문화 및 식물의 중요성을 알리는 내용을 담고 있어야 한다. 우수작으로 선정되면 향후 서울식물원의 대표 슬로건으로 행사, 홍보 등에 널리 활용될 예정이다.

 

서울시는 사진의 경우 서울식물원의 아름다움을 충분히 담아냈는지 표현기법 등이 식물원과 잘 어우러지는지에 주안점을 두고 심사하고, 슬로건은 표현이 참신하고 식물원의 가치와 중요성에 대해 잘 담고 있는지 평가해 수상작을 가려낼 예정이다.

 

수상자에게는 서울식물원장상이 주어지며 부문별 금상은 각 100만 원, 부문별 은상은 각 50만 원이 지급된다. 동상은 사진의 경우 3명 각 30만 원씩, 슬로건은 3명 각 10만원 씩 시상하고, 장려상은 사진 부문만 5명을 선정해 각 10만원 씩 지급한다.

 

수상작은 서울식물원 홈페이지, SNS 등을 통해 소개될 예정이며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시상식과 수상작 전시는 진행되지 않는다.

 

공모전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은 서울식물원 홈페이지 또는 서울식물원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작품 응모와 관련한 문의는 운영사무국으로 연락하면 된다.

 

이원영 서울식물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한 휴관으로 올해는 식물원을 충분히 보여드리지 못해 아쉽지만 아름다운 지난 순간을 공유해 주시는 것만으로도 시민들에겐 큰 위로가 될 것”이라며 “서울식물원의 공공가치에 공감하고 관심과 애정을 보내주시는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서울식물원 전경 (1).jpg
서울식물원 전경(사진=서울시 제공)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www.lak.co.kr/m/news/view.php?id=9870&ca_id=1020i0
채용정보
댓글 (0)
1/1